• 최종편집 2022-12-07(수)
 

[흥남동] 지역 주민을 위한 통장복지학당 운영.jpg

 

군산시 흥남 동은 지역사회의 복지문제 해결과 주민역량 강화를 위해 최일선에서 지역주민과 소통하는 27명 통장 대상으로 지난 7월부터 오는 11월까지 총 5회에 걸쳐 『흥남동, 지역주민을 위한 통장 복지학당』을 운영한다고 지난 25일 밝혔다.

 

통장 복지학당은 어려움에 처해 있음에도 불구하고 사회복지 정보 부재로 공적 부조 혜택을 받지 못하는 지역주민들에게 통장들이 기본적인 복지서비스 안내와 상담으로 혼자 고민하지 않고 쉽게 복지제도에 접근하기 위한 흥남동 자체 복지 프로젝트다.

 

복지학당은 흥남동 사회복지업무 담당자가 교육 강사로 진행하며, 교육내용은 기초생활 보장 수급자와 차상위 차이, 노인복지, 노인 일자리 사업, 긴급복지사업, 기타 유용한 복지제도 과목으로 이뤄졌다.

 

1회차 교육은 기초생활 보장 수급자와 차상위계층 개념과 인식 등에 대해 교육을 진행했다.

 

박미자 통장협의회장(박미자)은 “이번 지역주민을 위한 통장 복지학당 교육을 통해 복지 사각지대와 위기 가구 발굴에 대한 통장님들의 역량이 한층 더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현장과 정책이 만나는 일상 생활 속에서 주민의 힘으로 복지를 물들여야 튼튼한 복지생태계를 만들 수 있다”고 강조했다.

 

진숙자 흥남 동장은 “항상 최일선에서 복지 사각지대 발굴에 힘써 주신 27명의 통장에 감사드리며, 지역주민 스스로 해결할 수 있는 주민자치형 공공 서비스 구축과 찾아가는 복지서비스 등 민관 협력 시스템이 필요하다”면서 “앞으로도 지역사회 내 인적 안전망 확충과 모두가 더 행복한 흥남동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4849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흥남동, 지역주민을 위한 통장 복지학당 운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