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8(목)
 

제목 없음.png

 

2022년 7월 “군민의 뜻을 최우선으로 군민에게 신뢰받는 선진의회”를 슬로건으로 출범한 제9대 부안군의회가 전반기의 마무리를 앞두고 있다.

 

제9대 전반기 부안군의회는 지난 2년간 제330회 임시회를 시작으로 총 23회에 걸친 220일간의 회기를 운영하였으며 군민과 소통하는 활발한 의정활동으로 군민의 대의기관으로서의 책무를 다해왔다

 

지역현안과 민의를 반영한 체감형 의정활동

제9대 부안군의회는 민의를 최대한 반영하여 지역 현안이나 주요 사항에 대한 입법활동 및 정책결정을 통해 의정활동의 효율성을 높였다.

 

‘부안군 악취방지 및 저감 조례’, ‘부안군 대상포진 예방접종 지원 조례’ 등 213건의 자치법규 제·개정과 ‘집중호우 피해자 부안군 군세 감면 동의안’, ‘부안군 명예군민증 수여 동의안’ 등 동의(승인)안 73건, ‘새만금 SOC예산 정상화 촉구 건의안’, ‘유채꽃 경관보전사업 피해 지원 촉구 건의안’ 등 건의(결의)안 28건, 예산결산 승인 19건, 기타 65건 등 총 398건의 의안을 처리하였다.

 

특히 ‘부안군 노인학대 예방 및 보호 조례안’, ‘부안군 계절근로자 지원에 관한 조례안’ 등의 입법활동을 통해 지역에서 소외받는 계층이 없도록 지역 균형발전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았고, ‘부안군 노인 무릎 인공관절 수술비 지원 조례안’, ‘부안군 신장 장애인 의료비 지원 조례안’, ‘부안군 노인 목욕비 지원 조례안’ 등 지역 주민의 수요에 따른 다양한 맞춤형 지원 조례를 통해 군민의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했다.

 

또한, ‘노을대교 4차선 확장 건설 촉구 건의안’, ‘원전지역 자원시설세 조정교부금 제외지역 대책 마련 촉구 건의안’ 등의 대정부 건의를 통해 지역의 현안이 정부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했으며,잼버리 파행 이후 새만금 SOC예산 삭감 사태에 대해서는 삭발투쟁 및 결의대회를 통해 정부에 강력히 항의하며 군민의 의견을 대변했다.

 

노을대교 확장.png

 

견제와 협치를 통한 정책 대안 제시

부안군의회는 의회 본연의 기능인 행정에 대한 견제와 감시, 합리적인 정책 대안을 제시하는 데 앞장섰다. 부안군 인구감소 방지를 위한 대책, 농어민 소득 창출방안, 교육복지정책, 관광 및 지역경제 활성화 대책 등 109건의 군정질문과 39건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각종 사업의 추진 현황을 점검하고 정책적 대안을 제시하였으며, 집행부와의 원할한 관계 형성 및 정책 공유를 위해 사전 간담회 실시해 대화와 타협의 자세로 바람직한 정책결정을 지향했다.

 

또한, 행정사무감사시에는 철저한 사전준비를 통해 2022년 191건, 2023년 147건을 지적해 향후 유사한 사례가 재발되지 않도록 시정 및 개선토록 요구하여 집행부에 대한 합목적적 통제 역할에 충실했다.

 

예산 심의시에는 전년도 결산심사와 연계하여 관행적·반복적 예산과 선심성 예산 등 불요불급한 경비를 최대한 절감하여 재정 건전성을 유지하고 낭비요인을 최소화하였다.

 

부안군 예산 8천억 시대에 재정 운영이 경제살리기와 일자리 창출 등 지역 현안사업 추진에 최우선으로 활용되도록 하는 한편, 군민의 행복 및 삶의 질 향상에 역점을 두고 각종 사업의 타당성과 효과성을 면밀히 검토하여 재정투자 효과가 골고루 미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하였다.

 

군민과 소통하는 현장중심의 열린의회 구현

현장중심의 의정활동의 일환으로 봉덕리 소하천 정비사업, 원암소하천 상습 침수지역 등을 방문해 지역 주민의 의견을 직접 듣고 불편함을 해소하고기 위해 노력하였으며, 푸드앤레포츠타운 조성사업, 마리나항만 및 크루즈 기항지 조성사업 등 대규모 예산이 투입되는 사업대상지도 방문하여 현장에서 발생하는 문제점이나 사업 진행을 방해하는 요인을 직접 확인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하였다. 

 

 또한, 군민의 의견수렴을 위해 각종 지역행사와 축제, 사회복지시설 방문 등 다양한 활동으로 군민과 소통하며 각종 애로사항, 불편사항을 적극 수렴하였고, 지역사회의 발전과 안녕을 위해 다양한 정책을 제안하고 실행하였다. 필요시에는 특정 문제에 대해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자유롭게 의견을 나누고 정보를 교환하는 간담회를 개최하여 심도있는 논의를 통해 다양한 의견을 반영하였다.

 

끊임없는 연구활동과 전문성 향상을 위한 노력

제9대 전반기 부안군의회는 입법활동과 정책결정에 필요한 지식과 정보를 습득하기 위해 바쁜 의정활동 속에서도 원활한 역할을 수행하였으며,‘공부하고 연구하는 의회상’을 정착시키고, 지역의 다양한 문제를 분석하여 문제점 해결 및 방안 마련을 위해 노력하였다.

 

아울러, 의정연수와 우수지역 벤치마킹, 다양한 교육 등을 통해 조례 입법, 예산·결산 심의, 행정사무감사 기법 등 의원의 직무 전문성 향상과 역량을 강화하는데도 힘썼다.

 

이외에도 군의회는 각종 재난 상황 발생시 긴급 간담회 소집, 소외이웃 위로 방문 등 민생 현장을 직접 찾아 각계각층의 목소리를 듣는 한편,군의회는 집행부와 상생 협력하여 지방소멸 위기 극복을 위해 골목상권 회복, 일자리 창출 등 다양한 사업 개발과 지속가능한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는 평가다.

 

김광수의장 마무리 소감“군민이 의정활동의 원동력”

“저를 믿고 의장으로서 봉사할 기회를 주신 군민 여러분과 의원님들께 감사드립니다. 동료의원님들의 지혜와 협력, 직원분들의 헌신적인 지원이 있었기에 지역사회의 발전과 군민 여러분의 행복을 위해 많은 성과를 이룰 수 있었습니다.

 

제9대 전반기 부안군의회는 항상 군민 여러분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공정하고 투명한 의정활동을 통해 군민의 뜻을 최우선으로 신뢰받는 의회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고 자부합니다.

 

비록 저는 의장으로서의 역할을 마치지만, 후반기 새로운 의장님과 함께 남은 임기에도 지역사회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태그

전체댓글 0

  • 0952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안군의회 제9대 전반기 성공적 마무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