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8(목)
 

김희옥부시장 현장점검2.jpg

 

김희옥 부시장이 신속한 현안 파악과 대응책 모색을 위해 주요 사업장을 찾아 현장 행정을 펼쳤다.

 

5일 김제시(시장 정성주)에 따르면 이번 현장 방문은 김제 미래 성장 동력이 될 대규모 사업에서부터 시민 생활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사업장까지 관내 주요 사업장을 대상으로 사업추진 현황을 점검하고 향후 운영 방향에 대한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지평선 새마루, △김제온천(스파랜드), △지평선 제2 일반산업단지, △지역활력타운(힐스타운 시암), △구) 김제공항부지, △종자생명산업 혁신클러스터, △백구 일반산업단지, △특장차 혁신클러스터 투자선도지구, △스마트팜 혁신밸리, △용지 정착농원 현업축사 등 10개 사업장을 방문해 사업추진 현황과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대책에 대해 면밀히 점검했다.

 

또, 앞으로 예정된 △노인복지주택, △국립해양생명과학관 건립지, △요촌·성산·신풍 도시재생사업, △지평선 벽골제 다목적 체육관 건립지 등에 대해서도 신속한 현장 방문을 통해 현안을 빠르게 파악해 나갈 계획이다.

 

김 부시장은 “공직자는 현장에 뛰어들어 시민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고 이를 정책에 반영해야 한다”며 “전북권 4대 도시로 웅비하는 김제 실현을 위해 김제시 곳곳을 누비며 발로 뛰는 현장행정을 펼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한편, 지난 1일 취임한 김 부시장은 성원고등학교(남원), 전북대 농업경제학과를 졸업했으며 전북특별자치도 기업애로해소지원단장 재임 시 기업의 투자유치와 활발한 소통 등에 혁혁한 공을 세웠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6317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희옥 김제시 부시장, 취임 후 첫 현장 행정으로 주요 사업장 방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