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1-23(토)
 

1.jpg


2.jpg

 

3.jpg

 

4.jpg

 

5.jpg

 

6.jpg

 

7.jpg

보이차(普洱茶)의 떫은맛

떫은 맛은 혀에 있는 있는 부드럽고 끈끈한 막이 오그라들면서 느껴지는 느낌 입니다.


오그라든 막이 펼쳐질때 까지 시간이 걸리는 편이라 떫은 맛은 그 맛을 내는 물질이 혀에서 사라져도 상당히 오래 남는 편입니다.

결국 미뢰가 느끼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미각()이 아니고매운맛 처럼 미각으로 오인되는 다른 감각입니다.
매운맛은 미각 흉내내는 통각이고떫은맛은 미각을 흉내내는 촉각입니다.

떫은 느낌은 입안의 양쪽 옆으로 민감하게 느껴지는 차 타닌계 성분의 맛입니다.
보이차(普洱茶)에서 차의 품질과 종류에 따라 떫은맛의 정도의 차이는 매우 크게 벌어집니다.

떫은맛은 선엽을 채취한 후에 적절한 위조(말리기)를 거치면 크게 줄어듭니다.
살청과 유념도 떫은맛을 크게 약화시키는 기능을 합니다.

보이차에서 회감외에 다른 차에 비해 유독 강조하는 것이 생진작용입니다.

인체의 진액 특히 입안의 타액을 자극하여 분비시키는 작용으로 진액이 왕성하게 생성될수록 생명 지표가 더욱 뚜렷하게 드러나 건강의 바로미터가 되기도 합니다.

떫은맛은 쓴맛과 더불어 이 진액을 자극시켜 생성케 하는 작용이 있습니다.

태그

전체댓글 0

  • 2145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보이차(普洱茶)의 떫은맛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