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2(금)
 

(사)한국양봉협회 전북특별자치도지회, 부안군 고향사랑기부제 동참.jpg

 

부안군은 지난 24일 (사)한국양봉협회 전북특별자치도지회(지회장 김종복)에서 부안군 고향사랑기부제에 적극 동참할 것을 약속했다고 밝혔다.


이는 군에서 개최된 2024년 ESG&ME 양봉축제 개막식에서 진행됐으며 군이 고향사랑기금 사업으로 ESG 환경사업(야생벌 ‘붕붕이’를 지켜주세요!)을 올해부터 전격 추진하면서 전북특별자치도지회가 동참의 뜻을 밝힌 것이다.

 

김종복 전북특별자치도지회장은 “몇 년 전부터 꿀벌들의 집단폐사로 양봉농가가 경영위기에 놓여 있다”며 “군이 고향사랑기금을 통해 우선적으로 벌 살리기에 앞장서고 있어 군 고향사랑기부제에 우리 협회가 적극 참여해 상생의 길을 가고자 한다”고 말했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지상에서 꿀벌이 사라진다면 인류는 4년 이상 살아남지 못할 것이다’라는 아인슈타인의 경고가 무섭게 다가오고 있다”며 “군이 앞장서 지구 온도 1℃를 지켜내 벌도, 지구도, 인류도 살리는 환경방위대의 역할을 담당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지난해 6억 5000만원의 기부금을 모금했으며 모아진 기부금은 ESG 환경사업 야생벌 ‘붕붕이’를 지켜주세요, 사회적 취약계층 지원 사업 행복을 전하는 이동세탁차량 ‘뽀송이’ 지원, 청년자립지원 사업 청년 주거비용 지원 등 3개 기금사업에 사용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2104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사)한국양봉협회 전북특별자치도지회, 부안군 고향사랑기부제 동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